"그건 검사님의 상상이구요"... 직격탄 날린 정경심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이슬낭자
작성일

본문



먼저 검찰은 정 교수의 동생 정씨가 보낸 문자에 "'코링크PE 관련 금액은 제가 투자한 걸로 돼 있다'고 언급했다"며 "증인이 정씨의 명의를 빌려서 주식을 취득한 투자여서 이렇게 말한 것 아닌가"라고 물었다.


이에 정 교수는 "그건 검사님의 상상력이다"라며 일축한 뒤 "2017년 2월쯤에는 저희 남편이 서울대 법대 교수였는데 제가 제 돈을 주고 남의 이름으로 할 일이 뭐가 있습니까"라고 받아쳤다.


관련자료

  • ㅇㅇ님의 댓글

    ㅇㅇ (86.♡.106.209) FR Maisons-Alfort, Île-de-France, France
    작성일
    빨게없어서 정경심을 빠네 태극기랑 돗진갯진
    삭제