김이나 누나가 추천하는 아이돌 노래들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화이트천사
작성일

본문

신화 - I Pray 4 U

당시만 해도 어쩌면 ‘마초돌’의 시초였던 신화. 그런 그들이 부른 서정성을 띈 노래라 더 신선했다.

신화에서 ‘이민우’라는 보컬이 이렇게 달달한 색깔이었나 처음 알게 됐던 곡.

 


젝스키스 - 커플

내 기억에는 뮤직비디오에서 남자 가수가 ‘뽀얗고 예쁘게’ 나오는 걸 처음 접했던 게 바로 이 곡이다.

90년대의 향수를 대표하는 곡 중 하나이자 여전히 많은 사람들의 애창곡이라는 건 그만큼 잘 만들어진 노래라는 사실 아닐까.

 


보아 - 그럴 수 있겠지

윤상의 열렬한 팬이라 앨범이 나왔을 때 CD를 구매해서 들었던 곡이다.

박창학 특유의 무게감 있는 메시지는 여전하지만 당시 어렸던 보아가 불러도 전혀 위화감이 없던 가사.

그리고 설명이 필요없는 윤상의 곡.

 


인피니트 - 하얀 고백

내가 인피니트 노래 중 최고로 꼽는 곡. 나는 스윗튠이 만들어 내는 ‘청년의 슬픈 느낌’이 너무 좋다.

인피니트 각 멤버의 목소리가 가장 매력적으로 쓰였다고 생각하는 노래.

성규만 잘하는 줄 알았는데, 우현도 너무 잘하네!

 


보이프렌드 - 내가 갈게

내가 제일 좋아하는 ‘청량하지만 슬픈’ 정서가 있는 노래.

길을 가다 우연히 들었는데 곡이 너무 좋아서 음악 검색 어플을 이용해서 제목을 알아냈던 곡이다. 역시나 스윗튠이었다!

 


샤이니 - 방백

지금 내 플레이리스트에서 빠지지 않는 곡 중 하나.

‘아이돌 노래를 왜 들어~ 옛날 노래가 최고야’라고 하는 사람에게 늘 들려준다.

감동시키는 데 실패한 적이 없다.

 


소녀시대 - Express 999

아니 이 곡을 쓴 사람은 어떤 천재인가? 하고 작곡가를 검색해보니 켄지였다. 어쩐지.....

 

빅뱅 - MONSTER 

지나치게 히트곡이라 다른 걸 고를까 했지만 이 주제의 선곡에서 도저히 뺄 수가 없었던 곡.

뮤직비디오, 가사, 곡이 삼위일체를 이뤘던 작품이다.

‘올드한 느낌’이라는 이유로 한동안 아이돌 곡에서는 배제되었던 웅장한 오케스트라 편곡이

이 곡의 히트 이후 다시 자주 등장했으니 스트링 편곡 좋아하는 나에겐 더 고마운 곡.

관련자료

  •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