프랑스 공무원 면접에서 이뇨제를 먹이고 실금하게 유도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썰녀
작성일

본문

 

어느 고위 공무원이 젊은 여자들을 면접이라고 속여서 1:1로 자리 만든다음

이뇨제를 탄 음료를 주고 면접이 끝난 후 같이 좀 걷자면서 화장실이 없는 길 쪽으로 유도

오줌을 못참게된 여자들에게 자기 코트로 가려준다며 강요해서 길가에서 오줌싸게함

피해자는 약 200명


관련자료

  •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